삼성 노트북9 메탈 NT900X5P-KD5 15인치 노트북의 가벼움

회사 팀장 한 분이 노트북을 새로 장만했습니다. 구매한 노트북은 삼성 노트북9 메탈 NT900X5P-KD5 15인치 노트북으로 며칠을 고심했으니 많이 기다렸겠습니다만, 고맙게도 블로그를 운영하는 저를 위해 개봉하지 않고 기다려 주었네요.

15인치 노트북 삼성 노트북9 메탈

▲ 15인치 삼성 노트북9 메탈 NT900X5P-KD5입니다. 박스 사진으로 보아서는 제가 사용하고 있는 삼성 아티브북9 2014 에디션과 비슷하게 생겼네요. 아티브북9 2014 에디션, 장점 많은 노트북으로 매우 만족하고 있습니다.

파우치가 들어 있는 삼성 노트북9 메탈

15인치 노트북 삼성 아티브북9 2014 에디션

▲ 박스를 열어 보니 파우치가 먼저 보이네요. 파우치가 무슨 태블릿용 같습니다. 그만큼 노트북이 많이 얇아졌다는 거겠죠?

15인치 노트북 맞아?

15인치 노트북 삼성 노트북9 메탈

▲ 우와~ 무게가 참 가볍습니다. 15인치 노트북이 맞나 싶네요. 스펙에서 확인하니 1.29kg. 눈으로 느껴지는 15인치 노트북의 널찍한 무게감 때문인지 더욱 가볍게 느껴지는 것 같은데, 한 손으로도 가볍게 들리네요.

15인치 노트북 삼성 아티브북9 2014 에디션

▲ 가벼우면서도 두께가 매우 얇습니다. 14.5mm이군요.

풀사이즈 HDMI·USB 포트, USB 3.1 (Type C) 포트 갖춰

15인치 노트북 삼성 노트북9 메탈

▲ 오른쪽에는 마이크로 SD 카드 슬롯, 풀사이즈 HDMI 포트 그리고 역시 풀 사이즈 USB포트가 있습니다.

저의 아티브북9 2014 에디션에는 마이크로가 아닌 일반 SD카드 슬롯이 있습니다. SD카드가 커서 슬롯에 꽂으면 외부로 돌출돼서 항상 삽입해 다니기 불편해요. 카메라에 찍은 사진이나 옮기면 되지 왜 항상 삽입해 가지고 다니나? 하는 분이 계시겠습니다만, 저장 공간으로 활용하고 싶어서요.

삼성 노트북9 메탈은 마이크로 SD카드라서 저장 공간을 확장하기가 훨씬 수월할 것 같습니다. 다만, 사진을 많이 찍는 분은 아쉬워할지 모르겠네요.

15인치 노트북 삼성 아티브북9 2014 에디션

▲ 왼쪽에는 전원 포트, 풀사이즈 USB 포트, 오디오 포트, USB 3.1(Type C) 포트, 유선 랜 포트가 있습니다. USB Type A와 USB Type C 포트 모두 갖추어서 외부 장치를 사용하기가 매우 편하겠네요.

180° 펼쳐지는 컨설팅 모드

15인치 노트북 삼성 노트북9 메탈

▲ 밑면은 삼성 아티브북9 2014 에디션과 거의 유사하군요. 앞쪽에 스테레오 스피커가 양쪽으로 자리를 잡았습니다.

15인치 노트북 삼성 아티브북9 2014 에디션

▲ 삼성 노트북9 메탈의 뒤쪽에 있는 방풍구입니다. 이 부분이 아티브북9 2014 에디션과 많이 차이납니다. 아티브북9 2014 에디션은 뒤에서 보아도 방풍구가 잘 보이지 않습니다. 모니터의 밑 부분에 가려져 있지요. 그래서 더욱 깔끔한 모습인데, 신상인 삼성 노트북9은 왜 겉으로 보이게 했을까요?

15인치 노트북 삼성 노트북9 메탈

▲ 그것은 아마도 180° 펼칠 수 있는 일명 컨설팅 모드를 위해서 아닌가 싶어요. 아티브북9 2014 에디션은 컨설팅 모드를 위해 Fn+F11 핫키까지 제공합니다.

편리한 페블 키보드

15인치 노트북 삼성 아티브북9 2014 에디션

▲ 아티브북9 2014 에디션과 같은 재질의 키캡에 배열도 같군요. 아티브북9 2014 에디션을 사용하면서 매우 만족 스러운 부분이 키보드입니다. 적당한 간격을 유지한 페블 키보드는 매우 편리해서 다른 노트북으로 바꾸기 어려울 정도입니다.

15인치 노트북 삼성 노트북9 메탈

▲ 한가지 아쉽다면 무게를 줄이기 위해서인지 백라이트 기능이 없는 것 같아요. 13인치 삼성 노트북9 메탈 NT900X3P-KD5S의 스펙을 보면 백라이트 기능이 있는 것 같은데 15인치 NT900X5P-KD5 스펙에는 보이지 않네요.

삼성 노트북 9 메탈 부속품

15인치 노트북 삼성 아티브북9 2014 에디션

▲ 부속품으로 유선 LAN 케이블 젠더, 어댑터와 전원 케이블입니다. 노트북용 어댑터로는 참 작지요? 아티브북9 2014 에디션과 비교하면 RGB 모니터와 연결할 수 있는 젠더가 없습니다. 아티브북9 2014 에디션은 HDMI 포트와 RGB로 3개의 모니터로 구성해서 사용할 수 있지요.

삼성 노트북 9 메탈에 RGB 포트가 없다고 모니터를 하나만 추가 연결할 수 있다는 것은 아닙니다. RGB 포트는 없어도 USB 포트가 있으니 말이죠. 특히, USB 3.1 (Type-C) 포트로 HDMI 젠더나 RGB 젠더를 이용하면 모니터를 추가 확장할 수 있을 것입니다.

얇고 가벼운 15인치 노트북 삼성 노트북9 메탈

15인치 노트북 삼성 노트북9 메탈

비록 개봉기이지만, 2년 전부터 삼성 아티브북9 2014 에디션을 사용해와서 노트북9 메탈의 사용 느낌이 어떨지 예상이 됩니다. 저장 공간이 256GB라면 확장할 필요가 적을 것 같아서 마이크로 SD 카드 슬롯대신에 일반 SD 카드 리더기를 갖추는 것이 더 좋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이 드네요. 풀 사이즈 USB Type A 포트가 두 개 있고 여기에 USB 3.1 Type C 포트가 있으니 확장성은 훌륭하네요. 무엇보다도 멋진 디자인이 큰 몫을 합니다. 한마디로 멋진 제품입니다.

● 바다야크 추천 글
신고
?? | 2016.05.12 06:02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삼성 노9철이랑 LG 그램 중에 뭐가 나을까요?
저는 노트북으로 문서작업하고 영화보는 정도만 하면 되는데 무조건 가볍고 AS 잘 되는 걸로 사려고 둘 중에 고르고 있어요. 디자인도 좀 세련된 디자인에 들고 다니기 좋은 거면 좋겠는데 사진만 보고 실제로 본 적이 없어서...
바다야크 바다야크 | 2016.05.12 11:54 신고 | PERMALINK | EDIT/DEL
두 제품 모두 사용해 보았지만, 글로 권하기가 어렵네요.
가격이 높고 오래 사용해야할 제품인만큼
가까운 삼성과 LG 대리점에 가셔서
직접 만져 보시고 구입하시기를 권합니다.
개인적인 소견으로는 LG보다는 삼성 노트북의 키보드가 편합니다.
문서 작업이 많으시다면 삼성 노트북을 추천하고 싶습니다만,
역시나 크기, 무게, 디자인을 같이 따져야하기 때문에
번거로우시더라도 대리점에서 직접 비교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
뚜뚜루 | 2016.05.15 22:47 신고 | PERMALINK | EDIT/DEL
무게가 가장 중요하시다니까 13인치 살꺼면 노구철, 15인치 살꺼면 그램이 답인거 같아요.
흠... | 2016.05.14 00:52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저도 삼성 노9철 화이트 친구가 쓰는거 봤는데 울트라북은 정말 가지고 있는 한계가 명확해서; 일단 그래픽이 후지니까... 문서작업밖에 안되네요
바다야크 바다야크 | 2016.05.16 18:29 신고 | PERMALINK | EDIT/DEL
아, 게임 말씀하시나요? ^^
뚜뚜루 | 2016.05.15 22:46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15인치인데도 숫자키가 안들어가 있는 건가요?!
뚜뚜루 | 2016.05.15 22:46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15인치인데도 숫자키가 안들어가 있는 건가요?!
바다야크 바다야크 | 2016.05.16 18:31 신고 | PERMALINK | EDIT/DEL
네, 숫자키 없습니다. 옆으로 Home, Pg Up, Pg Dn End 키처럼
특수 키가 한 줄로 있지요. 저 같은 경우 숫자키가 있으면
키캡이 작고 키보드가 몸의 중심이 아닌 왼쪽으로 치우쳐져서
불편하더군요. ^^
삼성노트북 | 2016.08.24 15:14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안녕하세요~저도 같은제품 구매후 사용중인데요 내컴퓨터에 사용가능 용량이 224GB라고 나오는데..원래 256GB다 못쓰는줄은 알았지만 생각보다 너무 작아서 놀라운데 원래그런건가요? 사양은 i3에 8G에요
바다야크 바다야크 | 2016.08.24 15:36 신고 | PERMALINK | EDIT/DEL
열심히 댓글을 올렸는데, 삭제되었네요. 휴지통에도 없고. 아우~ 티스토리.....ㅠㅠ

직원이 구매한 노트북은 512G이고 리눅스를 설치해서 숫자 비교가 어렵겠습니다만, 사용 공간은 적게 나옵니다. 512GB 제품인데 462G로 나온다네요.

용량이 적게 나오는 이유는 HDD와 SSD 같은 저장 장치의 1K 단위 크기가 컴퓨터에서 사용하는 1K 크기가 다르기 때문입니다. 컴퓨터에서 1K는 1,024이지만, 저장장치의 1K는 1,000이거든요.
또한, 윈도우10의 경우 시스템 복구 같은 기능을 위해 파티션을 여러 개 나누어서 복구 이미지를 저장하는 등 특수 목적으로 사용하는 공간이 있습니다. 이런 이유로 사용자 공간인 C 드라이브 용량이 더 적게 나옵니다. ^^

hyo hyo | 2016.10.16 09:58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저도 이거 쓰는데 너무 좋아요ㅎㅎ특히 인텔코어7과ssd의 빠른속도가 제일 맘에들어요ㅎㅎ♡
바다야크 바다야크 | 2016.10.16 10:06 신고 | PERMALINK | EDIT/DEL
멋진 제품이지요. ^^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