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전도 헤드폰

2007.02.17 03:56 전자·생활제품/기타 제품

  요즘 골전도 헤드폰에 관심이 끌립니다. 특히 전철을 타고 다니다 보면 너무 시끄러워서 기존 방식의 이어폰으로는 제대로 들을 수 없고, 그렇다고 볼륨을 올리면 제 귀 문제뿐만 아니라 옆 분들에게 큰 실례를 끼칠 것입니다.

  때로 옆에 젊은 분이 볼륨을 키워 놓고 음악을 들으면, 찌~직 찌~직되는 소리들이 기분에 따라서 정말 괴로울 때가 있습니다. 듣는 분이야 좋아서 듣겠지만 아마 주위 분들은 속으로 무엇을 상상하고 있을 지 모릅니다.

  그러다가 골전도 이어폰이나 헤드폰에 대해 알게 되었는데, 흠~ 아쉽게도 아직까지는 음질을 기대하기 어려운 것으로 생각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제품은 블루투스까지 적용된 이어폰입니다. 흠.....골전도를 해야 하기 때문에 좀 꽉 끼듯이 착용하는 것처럼 보이네요. 오래 착용하고 있으면 안 아플지 모르겠습니다.
사진 출처 : AVING Korea 



사용자 삽입 이미지
  수영하면서도 들을 수 있는 제품도 있더군요. 저는 수영이 서툴러서 수영할 때면 아무 정신이 없습니다만 수영을 즐기시는 분들에게는 도움이 될 수 있겠네요.
사진 출처 : NITTYLAND.COM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외에도 다양한 제품이 많더군요.
사진 출처 : mpnavi.com

  특히 mpnavi.com에서는 사용기가 있어서 사용해 보지 못한 골전도 헤드폰에 대해서 좋은 정보를 얻을 수 있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제품이 눈에 띄는데 실제 음질이 어떤지 궁굼하네요. 제품 설명에 보면 음악용으로 골전도 사상 최고의 음질을 실현했다고 되어 있습니다.   흠.....하나 정도 구매했으면 하지만 많이 비싸군요. ^^;;
사진 출처 : Golden Dance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쉽게 이야기 하면 해골을 울려서 말을 전달한다는 이야기 인데
    90년도에(김영삼대통령시절) 우리나라에서 골도전화기(효도폰)이라고 해서
    한때 나온 상품이 있던던걸로 알고 있는데
    뭔가 문제가 있어 팔지 않았던걸로 알고 있습니다.
    해골을 울려서 그랬나?
    어쩠던 그 아이디어가 다시 나온다는거 참 재미있습니다....
  2. 오.. 신기한 제품이군요.. 그런데, 오래듣다보면 꽉 조여서 귀가 아픈게 아니라, 말 그대로 골이 울려서 머리가 아프지 않을까요? +_+a
  3. -_-; 뇌에다 직접 전달하겠다는 얘기같은데... 멀쩡한 귀 놔두고 저런 거 쓰다간 뇌에 문제가 생길지도 모르겠습니다;.
    • 산에불내기
    • 2007.02.17 09:13 신고
    골때리는 헤드폰이군요
  4. 지하철이나 버스처럼 실내 공공장소에서 질낮은 이어폰으로 음악 크게 들으시는 분들, 정말 주변 사람에게 피해 많이 줍니다. 전 음악이 좋아서 mp3로 음악 듣는 경우도 있지만 가끔은 그런 사람들의 음악소리 듣기 싫어서 어쩔 수 없이 음악을 듣는 경우도 있죠. 그런데 내 음악을 듣고 있어도 옆의 사람의 음악이 들릴 정도니... 좋은 방법은 뭘까요? 말하면 때릴 것 같고... 글의 내용과 동떨어진 댓글이군요. ^^
  5. 제가 예전에 골전도 헤드폰 찾아서 사볼려고 했는데... 음질부분에 대부분 문제가 있어서... 포기했었는데~
    고음 부분에서 소리가 묵혀버리는 현상이랑 중저음 부분이 귀로 듣는거 만큼 명확히 안들려서...
    결국 자연스럽게 퇴출되었던걸로 기억이 되는데... 맞나? ㅎㅎㅎ
    여하튼 이번 이 제품 살포시 기대 해봅니다. 살포시 엠피나비 가보는 센스~ ^^
  6. 청각 장애인 분들에게도 유용하겠군요. 골전도 헤드폰, 골전도 전화기 등등.
    • 아후라
    • 2007.02.17 16:28 신고
    맞습니다. 현재로는 청각장애 를 해소하기 위한 제품으로 의미가 있는 것 같습니다.
    그리고 저도 여러개 이이폰을 사보다가 드디어 크레신 LMX-630이라는 놈으로 결정 봤습니다.
    저는 이어폰 종류들이 자꾸 빠지는 귀의 구조를 가지고 있어서 일반 이어폰은 많이 실패했습니다,
    근데 크레신 이놈은 고무같은 재질에 귀속으로 딱 밀착이 되어서 외부로 소음도 거의 나가지 않을 뿐더러
    귀에서 잘 빠지지도 않더군요.
    집에 이어폰이 아마 열 몇개가 있지만.. 결국은 종착역을 찾은 것 같습니다. ^^;;
    아.. 음질도 상당히 좋더군요. 특히 베이스 부분이 쾅쾅 울려대서 좋습니다. 가격은 1만8천원 주고 샀습니다.
  7. 생각보다 저렴하네요 저런 것은 음질을 어떻게 측정 할 수 있는거죠?
  8. 몸으로 해야겠죠?
    정확한 검사는 마이크 측정으로 오실로스코프로 이루어 질 듯 합니다만...
    저도 정확히는 모릅니다...(죄송)
    • liar
    • 2007.02.18 08:45 신고
    화재현장과 같이 위급하고 시끄러운 곳에서 소방관들께서 많이 사용한다고 합니다.
  9. 호? 오랜만에 신기한 걸 하나 보군요;;
    참 과학도 대단한 겁니다^^
    • 게임사랑
    • 2007.02.19 14:38 신고
    소니의 제품중에 노이즈 캔슬링 이란 기술이 적용되어있는 제품이 있더라구요...
    이것도 괜찮을듯 하네요..
  10. 군대에서 P-96K 해드셑도 골전도 식이었던걸로 기억됩니다.
    • 저기
    • 2007.10.21 15:38 신고
    저가운대 보니아꺼80p 껴있내요 음질 백사운드 느낌이라서 괜찬다는
    • 저기
    • 2007.10.21 15:40 신고
    보니아꺼는 국산인대 싸이트들 리뷰보면 다 일본것처럼 해놨다는 이해안가는
    • 좋은날
    • 2008.04.28 21:05 신고
    그렇군요.. 신기한게 많네요 ㅎㅎ
    • 골전도
    • 2011.05.07 05:29 신고
    예전에 골전도 한번 들어보았는데 사람의 말소리가 약간의 울림을 동반하여 들리더군요.
    동굴이나 목용탕에서 대화할 때의 정도랄까?
    요즈음은 어떤지 모르겠습니다.
    기술도 많이 발전했을 것이니 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