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다야크 티스토리 블로그 10주년에서 보는 티스토리 실제 초대장

2006년 7월 12일 티스토리 초대장을 어렵게 구해서 블로그를 시작했습니다. 오늘이 7월 12일, 티스토리 블로그를 시작한 지 10주년이 되는 날이네요. 그전에는 제로보드로 게시판 위주의 웹사이트를 운영했지만, 블로그가 뭔지 모르고 한껏 기대에 부풀어 시작했는데, 블로그에 올릴 글을 방해하던 초등학생 첫째가 대학생이 되었으니 참 세월 빠르네요.

티스토리에서 블로그를 시작한 것은 개인 미디어 뭐 이런 거창한 이유가 아니었습니다. 그때 공개 무료 프로그램을 제공했는데, 트래픽 제한을 피하고 싶어서 티스토리를 시작했죠. 그리고 이후로 프로그램 공개보다는 소소한 글을 올리는 블로그의 모습으로 바뀌게 되었습니다. 이런 바뀜은 저에게 참 많은 변화를 가져다 주었습니다. 기억나지 않지만, 저에게 티스토리 초대장을 주신 분께 깊이 감사드립니다.

지금도 티스토리에 가입하려면 초대장이 있어야 하는데요, 눈으로 볼 수 있는 실제 티스토리 초대장을 보신 적이 있나요?

바다야크 티스토리 블로그 10주년에서 보는 티스토리 실제 초대장

▲ 티스토리 초대장, 요렇게 생겼습니다. 다음에서 이벤트로 제공해 준 초대장으로, 초청 코드는 불러주고 지금껏 간직하고 있습니다.

바다야크 티스토리 블로그 10주년에서 보는 티스토리 실제 초대장

▲ 아마도 티스토리 우수 블로거로 뽑혀서 받은 것으로 기억합니다.

바다야크 티스토리 블로그 10주년에서 보는 티스토리 실제 초대장

▲ 초대장 카드 안쪽에 인증 번호가 인쇄되어 있지요.

바다야크 티스토리 블로그 10주년에서 보는 티스토리 실제 초대장

▲ 종이 대신에 얇은 플라스틱에 인쇄된 초대장입니다.

바다야크 티스토리 블로그 10주년에서 보는 티스토리 실제 초대장

▲ 종이 초대장도 예쁘지만, 더 고급스럽게 보이는 디자인입니다.

바다야크 티스토리 블로그 10주년에서 보는 티스토리 실제 초대장

▲ 예전 글을 보면 맞춤법이 엉망이어서 얼굴이 화끈거리지만, 저에게는 모두 소중한 추억이네요. 그렇다고 마냥 즐겁지만은 않아서 답답하기도 하고 부끄러울 때도 있었습니다. 초대장을 나누는 푸근한 인정 속에서 초대장을 받는 설레는 마음으로 블로그를 운영하고 싶습니다. 감사합니다.

● 바다야크 추천 글
신고
랩퍼투혼 | 2016.12.14 23:07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저도 티스토리 올때 무슨 조건부 열심히 할거냐는둥~

이상한 소리를 하길레~ 그냥 그정도는 아니고

배우는 차원에서 삐죽삐죽~뭔 조건이 많으냐며

순수하게 사이트개설을 원한다했더니 오픈하게 해줬어요 ㅋㅋㅋ

지금도 티스토리가 초대의 개념으로 하는건 어디까지나

좋은데 상대에게 부담을 주는 역효과를 고려하는지도

진~~~~지하 게 생각을 해볼 필요가 있다고 생각함당

어차피 할 사람하고~안 할 사람 안하지

부담감에 한다? 말이 안되지않나요?

인터넷에서 사람들 지워질 권리인지 그런것도 마음에 안들고~ 애초에 책임지지 못할 일들을 벌이면 안된다는

금기를 넘어서고 왜 갑자기 착해진걸까?ㅋ 몰라서? 아니면 모르고 싶었을까? 교육탓?

이런것만 봐도 얼마나 사람들이 인터넷을 가볍게 여기는지 알 수 있뜸

그런 사람들이 대게 표현의 자유를 외치지 않나? 뭣이 표현의 자유냐!

저도 말할때 너무 마음에 있는 소리를 다하는게 문제라고 생각합니다만....
바다야크 바다야크 | 2016.12.15 13:16 신고 | PERMALINK | EDIT/DEL
마음에 있는 소리를 다하신다는 것은 그만큼 랩퍼 투혼님께서 솔직하시고
사족 같은 것을 싫어하시기 때문이 아닐까요? ^^
말씀처럼 인터넷은 길거리보다 훨씬 넓은 공간인데,
밖에서는 조심하는 분들이 인터넷에서는
함부로 행동하는 것을 보면 참 안타깝죠.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